Home

건강환경

인천 지자체 최초 '초등 학력 인정 문해 교육' 도입

작성일 : 2019.12.26 05:24 작성자 : 서은하 (kty012800@naver.com)

인천 남동구가 시 교육청 공모사업 '초등 학력 인정 문해 교육' 도입을 위한 서류 및 현장 심사를 거쳐 인천 지자체 최초로 학력 인정 문해 교육 운영기관으로 지정됐다.

(사진=인천남동구청 제공)

남동구는 뒤늦은 배움에 도전하는 만학도를 위한 성인 문해 교육을 2016년부터 지속해서 운영해 왔다.

특히 올해는 남동 문해 시화집 창간호 발간과 남동글벗학교 전용 학습공간 마련, 성인 문해 교육 시화전 참가·수상 등 문해 교육에 대한 관심과 참여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왔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이번 공모사업 지정에 대해 "어려웠던 시절 배움의 기회를 놓친 어르신들이 뒤늦게나마 당당하게 도전하고 학력취득의 열매를 맺을 수 있도록 하고 싶다"며 "배움의 기쁨과 성과를 나누는 다양한 체험학습 활동을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해당 교육과정이 도입되면 2020년부터 남동글벗학교 교육과정 1단계(초등1∼2학년), 2단계(초등3∼4학년), 3단계(초등5∼6학년) 각 240시간 이수 및 평가를 통해 초등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게 된다.

구는 해당 어르신들이 정규교육 과정을 마치지 못해 맺혔던 한을 풀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초등 학력 인정 문해 교육 과정 '남동글벗학교' 수강생 모집 및 상담은 2020년 1월에 이뤄질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남동구 평생교육과(032-453-6057)로 문의하면 된다.

BEST NEWS